울산시에서 지난 8월말 총 2,014대의 노후 경유차 조기 폐차 신청을 접수 받아 1,889대(94%)를 보조금 지원 차량으로 선정하여 대상자에게 통보했습니다. 신청 차량 중 6%에 해당하는 125대는 울산 등록기간 2년 미만, 보유기간 6개월 미만 및 매연 저감장치 부착 등 조기 폐차 신청 조건을 충족하지 못해 제외됐는데요. 지원 금액은 총 26억 원 정도입니다.

 

 


선정된 차주가 중고자동차 성능과 상태 점검에서 정상 가동 판정을 받은 후 차량을 폐차하고, 보조금 청구서를 오는 11월 25일까지 접수를 하면 30일 이내에 대당 최소 20만 원부터 최대 1,300만 원의 보조금이 지급됩니다. 또한, 3.5t 이상 화물차 및 건설기계 차주가 기존의 차량을 폐차 후 배기량 또는 최대 적재량이 같거나 작은 신차를 구매할 경우 상한액 범위 내에서 차량 기준가액의 200%를 추가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울산시에서는 지역 미세먼지 저감 및 대기질 개선을 위해 지난 2013년부터 2019년 상반기까지 총 65억 원을 들여 4,589대의 노후 경유차를 조기 폐차했습니다. 또한, 오는 10월 1일부터 울산 전역은「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 및「울산광역시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조례」에 따라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 조치가 시행되는 날은 자동차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의 운행이 제한됩니다. 매연저감장치 부착, 폐차 등 저공해화하거나 운행제한에 협조해 줄 것을 당부드립니다.

 

 

 


만약 올해 하반기 지원 대상 차량 1,889대를 폐차할 경우 연간 5.8톤의 미세먼지 저감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울산 시민들의 실생활과 밀접하게 관련되고 단기간 내에 미세먼지 저감효과가 높으므로 노후 경유차 조기 폐차 지원 사업을 이번 10월에 추가로 진행할 계획이니 시민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 부탁드려요.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